Name    Email
Password    Homepage
☜옆에 4자리의 수를 써넣어 주세요.(Verification code)


No. 4167
청바지
2013-06-02 07:36:26        Reply    
화창한 날씨네요. 즐겁고 유쾌한 주일 보내세요.

  행복한별       
싱그런 6월에 좋은 나날 되시길 바래요^^

No. 4166
청바지
2013-05-30 22:28:54        Reply    
늦은 시간 출석합니다.좋은 밤 되세요.

No. 4165
청바지
2013-05-29 11:07:36        Reply    
비가 많이 오네요. 감기 조심하세요.

No. 4164
청바지
2013-05-26 07:27:06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이른 아침부터 방문합니다. 즐거운 주일되세요

No. 4163
청바지
2013-05-25 16:23:11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오늘은 두 번 오네요. 편안한 저녁 보내세요.

No. 4162
청바지
2013-05-25 07:25:34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좋은 하루되세요. 화창한 날씨네요

No. 4161
청바지
2013-05-24 09:04:40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오늘은 아침에 출첵합니다. 즐거운 하루되세요.

No. 4160
청바지
2013-05-22 18:32:56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오늘도 좋은 구경하고 갑니다. 감사합니다.

No. 4159
청바지
2013-05-21 19:03:16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좋은 구경하고 갑니다. 늘 행복하세요.

No. 4158
청바지
2013-05-20 17:56:11        Reply    
몇일 만에 방문이네요. 오늘도 안목을 넓히려 왔습니다. 즐거운 저녁되세요

No. 4157
청바지
2013-05-17 21:27:05        Reply    
늦은 저녁 방문합니다. 즐거운 연휴들 보내세요.

  행복한별       
좋은 연휴가  되셨기 배래요^^
언제나 행복한 마음되세요^!^

No. 4156
청바지
2013-05-16 16:44:20        Reply    
화창한 날씨네요. 날씨만큼 마음 속에도서 화사함이 꽃피세요.

No. 4155
청바지
2013-05-15 18:39:20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이제 습관처럼 매일 들리네요. 늘 행복하세요.

No. 4154
청바지
2013-05-14 18:20:23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오늘도 구경하려 들렸습니다. 좋은 저녁되세요.

No. 4153
청바지
2013-05-13 20:48:07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안녕하세요. 어제는 몇개 다운받았는데 오늘은 안되네요.어떤 규정이 있는지 긍금합니다.

  행복한별       
안녕하세요?^^안타깝지만 저도 잘 모르겠네요^^;;
아마 이 홈의 쥔장의 마음은  여기서 뭔가를 배워간다는 취지보다는
서로 마음을 나누기를 원하는것 같아요^^;;
그렇게 하다보면  소위 등급이란것이 올라가는것 같지만  사실  저도
잘 모른답니다^^;;
늘 좋은 시간 되세요^^

No. 4152
청바지
2013-05-12 18:36:45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오늘도 유익한 정보 얻어갑니다. 감사합니ㅏㄷ.

No. 4151
청바지
2013-05-11 07:39:47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오늘도 구경 잘하고 갑니다. 등급은 어떻게 조정되는지 알아볼 길이 없어 안타갑네요.

No. 4150
청바지
2013-05-10 07:54:30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오늘 아침도 눈으로 호강하고 갑니다.

No. 4149
청바지
2013-05-09 07:55:41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오늘도 구경만 실컷하고 갑니다. 늘 즐거움이 함께하는 생활되세요

  행복한별       
방명록에 흔적을 꼬박꼬박 남기시며 즐거움을 주시는
"청바지"님의 방문에 늘 반갑네요^^
언제나 행복한 마음으로 편안한 쉼터가 되시길바랍니다^^

No. 4148
청바지
2013-05-08 07:59:18        Reply    
시야를 많이 넓히고 감사 인사합니다. 늘 행복하세요

List    [1][2][3][4][5][6][7] 8 [9][10]...[216]   Next
그동안 러빙스타를 아껴주셔서 고마웠습니다. 소중한 인연 마음 깊은곳에 물방울처럼 남아 아름다운 추억으로 간직합니다.행복하세요...
Contact to master@livingstar.net | Since 2002